Korea English Korea App. English App.

  지장공예


 지장공예의 지장紙裝은 ‘종이로 장식한다’는 의미로 두꺼운 종이나 목재 골격으로 기본 형태를 만들고 안팎으로 한지를 여러 겹 발라 만들었습니다. 종이만 발라 콩물이나 감물, 옻칠 등으로 마감하기도 하고 그 위에 글을 쓰거나 그림을 그려 마무리하기도 하였습니다.
지장 공예 표면 장식 기법으로는 전지 기법, 서화 기법, 능화지 기법, 후지 기법, 줌치 기법 등이 있습니다.

① 전지 기법
  전지 기법은 색지로 옷을 입히고 여러 가지 무늬를 오려 붙이는 기법으로 지장 공예의 기법 가운데 가장 많이 사용됩니다. 문양을 한지에 그린 후 선을 따라 가위나 조각칼로 오리고 바탕이 되는 면을 한지로 바른 후 작품에 성격에 맞게 색지를 나누어 붙여 오려진 문양을 붙였습니다.
  전지기법은 다시 오색전지기법과 양각전지기법으로 나뉘는데, 오색전지기법은 미송이나 오동나무 또는 종이를 여려 겹으로 발라 상자 형태를 만들고 그 위에 청색, 홍색, 황색, 녹색, 흑색의 갖가지 색종이로 뚜껑의 네 귀퉁이와 윗면을 대칭 마름모꼴로 분할해서 색이 중복되지 않게 붙이거나 다양한 문양을 잘라 붙여 표현하였습니다. 아름답게 물들인 색지로 만들어진 공예품은 실용적인 생활의 필수품으로서의 기능성과 더불어 장식적인 효과를 갖추고 있어 색채의 아름다움과 조형미를 잘 갖추고 있습니다. 더불어 부드러운 질감과 다양한 색상의 조화가 여성들의 정서에 부합되었고, 여성들이 쉽게 다룰 수 있는 재료적 특성과 예술 제작 기법 때문에 색실 상자, 색실첩, 족두리, 반짇고리 등 여성들이 생활용구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양각전지기법은 기물에 골격을 만든 뒤 한지로 여러 겹 붙인 뒤 테두리와 문양을 1cm정도의 한지로 오려붙여 완성한 작품입니다. 구한 말 이전의 문양지는 한지를 8~10장 정도 붙인 후에 그 위에 오려붙였으나 양지가 들어온 시기부터는 합지를 사용하였습니다. 양각기법은 서류함, 고비, 필통, 갓집, 지통 등과 같은 남성용품에 많이 사용되었습니다.

 ② 서화 기법
  한지에 당채나 담채, 먹으로 그림을 그리거나 글씨를 쓴 후에 기형 위에 발라 장식하거나 한지에 천연 염료로 색색으로 물들여 여러 겹으로 붙인 종이, 오동나무, 미송 등으로 만든 골격에 바른 후 색지를 덧바르고 골격위에 민화와 당초문 등의 문양을 그려 넣는 기법입니다.

 ③ 능화지 기법
  능화판은 책의 겉장을 장식하는 방법 중 각종 무늬를 새겨 눌러 책의 겉장을 만드는데 사용하는 판목을 뜻합니다. 능화지 기법이란 이 능화판 위에 양각 또는 음각으로 문양을 새기고 밀랍을 바른 뒤 문양을 색지에 도드라지게 새기는 기법으로 연꽃, 필보, 능화, 귀갑문, 길상문, 화자문 등 그 종류가 다양하였습니다.
 
 ④ 후지 기법
  한지를 여러 겹 붙여 두껍게 만들어 사용하는 것으로 한지를 여러 번 접어 갖가지 형태의 기물을 만들고 표면에는 요철이나 문양을 넣어 장식하였습니다. 후지 기법으로 만든 기형의 표면에 옻칠이나 색칠을 하면 가죽과 같은 질감이 됩니다.

  ⑤ 줌치 기법
  ‘주머니를 만드는 기법’이라는 뜻이며, 여러 겹의 한지에 물을 묻히고 구겨 만들어 종이의 면을 오톨도톨하게 만드는 것으로 다른 종류에 비하여 대단히 적은 수의 유물이 남아있습니다. 연, 부채, 탈, 무속이나 불가 의례 장식용으로 사용하기도 하였지만 쌈지, 귀주머니, 지갑, 서류첩과 같이 옷과 지갑류를 만들 때 질감을 견고하고 주름이 잘 가지 않아 많이 사용되었습니다.